PR룸

PR ROOM

보도자료

레모넥스, mRNA 코로나19 부스터샷 “국내 1상 IND”

레모넥스(info@lemonexbio.com)2023.01.27조회 488바이오스펙테이터

■ 디그레더볼 플랫폼 적용, 코로나19 부스터샷 백신 후보물질 ‘LEM-mR203’


 

레모넥스(Lemonex)는 27일 코로나19 부스터샷 백신 후보물질 ‘LEM-mR203’ 임상1상 임상시험계획서(IND)를 식품의약품안전처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LEM-mR203은 레모넥스의 약물전달 플랫폼 디그레더볼(DegradaBALL)이 적용된 mRNA 백신 후보물질로, 건강한 성인을 대상으로 안전성과 면역원성을 평가할 예정이다.


레모넥스에 따르면 LEM-mR203은 기존 mRNA 코로나19 백신의 약물전달체로 사용된 LNP의 한계점을 개선한 디그레더볼 기술을 적용했다. LNP의 구성성분으로 인해 발생하는 △심근염 및 심낭염, 아낙필락시스 등 안전성 이슈 △초저온 콜드체인 △지적재산권 분쟁 등의 한계를 극복하겠다는 설명이다. 디그레더볼은 다공성 실리카 나노파티클(Porous Silica Nanoparticle)로 구멍 내부에 약물을 탑재해 전달하는 컨셉이다.


민달희 레모넥스 CTO는 “LEM-mR203은 기존의 mRNA 약물전달체로 사용된 LNP의 한계점을 개선 및 보완한 디그레더볼 기술을 적용했다”며 “디그레더볼 플랫폼의 안전성과 개념검증(PoC)을 확보해 기술이전과 상업화를 가속화하겠다”고 말했다.


원철희 레모넥스 대표는 “디그레더볼은 백신의 근육투여후 혈관을 통한 전신확산이 최소화된 제형으로 전임상 독성시험을 통한 안전성을 확인했다”고 말했다.


한편 레모넥스는 디그레더볼 약물전달 플랫폼을 이용한 다양한 신약후보물질들을 개발하고 있다. 레모넥스는 연결조직 성장인자(CTGF) siRNA ‘LEM-S401’의 임상1상에서 마지막 임상참여자 투약 및 관찰을 완료했으며, 이중RNA(Dual-acting RNA) 면역항암제 후보물질 ‘LEM-S403’은 비임상 독성시험(GLP Tox)을 완료하고 임상진입을 위한 임상시료를 생산 중에 있다.

 

 

[ 출처 : 레모넥스, mRNA 코로나19 부스터샷 “국내 1상 IND”, 바이오스펙테이터=서윤석기자, 2023.01.27 15:51 ]

이전글이전글
레모넥스, 국제백신포럼서 코로나 부스터샷 전임상 결과 발표
다음글다음글
레모넥스, 국제백신연구소와 mRNA 백신 연구개발 MOU 체결
검색 닫기